친구와 멀티방 다녀온 썰

처음으로 멀티방이란 곳을 가보았네요. ㅎㅎ
말로만 듣던 그 멀티방을;;
혼자가긴 그러니 당근 친구한명 이랑 술 먹고 가니 흥분반 기대반
가격도 그닥 크게 비싼건 아니고..
여기 멀티방 종류는 와꾸나 몸매 되는 친구들 데리고 오는 경우가 많네요.
다들 이쁜듯 ㅠㅠ
흥분된 마음을 숨죽이고 그녀의 발이 내 ㅈㅈ를 만져줄때 그 느낌과
몰래 훔쳐보듯 치맛아래를 슬금슬금 ㅎㅎ 술도 알딸딸하니 너무 흥분 되드라고요.
넘 흥분되서 옆으로 오라고 해서 가슴 쪽쪽 빨려니 쪼까 거부를 해서 좀 그랫지만
마지막은 대딸;;;  1분만에 직싸.;;
아 허무;;   그치만 정말 좋은 경험 이였고 다시 한번 가보고 싶은..
혹시 다른분 멀티방 가신적 있으신분들도 좋지 않던가요? ㅎㅎ
자꾸 생각나네 ㅠ